SNS에 이런 글 써도 되나… 생각했다면 당신도 피해자



지난해 11월 첫째 주, 국가보안법 피해자들이 ‘국가보안법 폐지’ 피켓을 들고 국회 앞에 섰다. 이날 민족통일애국청년회(민애청)가 듣게 된 강성호, 유우성, 이시우씨의 사연은 기가 막혔다. 일본어 교사였던 강성호씨는 1989년, 학생들이 차별받지 않는 학교를 만들겠다는 마음으로 교단에 섰다. 그러나 그 다짐은 부임한 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

토토

토토 사이트

토토사이트 추천


추천 기사 글